오주한카


회사이름을 밝히지 않는 곳, 회사와 관련이 없는 사람의 이메일 주소로는 어떠한 서류도 제출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상업적, 다단계, 등의 게시물 및 중복/도배글은 사전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바쁜 미국에 살면서

아이 돌보는것도 힘들지만

부모님 돌보는것도 여간 힘든일이 아닙니다.

제가 젊은 나이때는 아이 넷을 키우느냐고

아이 키우시는분들의 마음을 알게 되어

내아이 키우는동안 어차피 집에 있어야 하니

무료 유아원을 했었습니다.

 

지금은 어머님이 치매도 있으시고

어차피 집에서 어머니를 돌보아야 하니

혹시 부모님 보시느냐고 지치신 분들

저희집에 모시고 오던지

아님 차편 제공하기도 힘드시면

제가 모시고 와서

우리집에서 하루에 6시간 정도 

모시고 식사대접하고

담소를 나누고

혹시 몇분이 더 모이시면

서로 한국의 옛이야기들도 

하시게 할께요.

물론 무료이구요.

 

전화주세요 614) 204-9401


  • 처음의 큰 웃음보다 마지막의 미소가 더 좋다.
    Better the last smile than the first laughter.